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
  • 구청장 24시
  • 영상뉴스

영상뉴스

  • 구청장 24시
  • 영상뉴스
영상뉴스
제목 주민의 참여로 만든 제23회 강동선사문화축제, 성황리에
작성일 2018-10-17
  •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암사동유적에서는 제23회 강동선사문화축제가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.
  • 축제 첫날인 12일에는 구립예술단의 풍물 공연을 시작으로 서울 암사동유적의 세계유산 등재와 선사문화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소망움집 점등식이 개최됐습니다.
  • 개막 축하공연으로 쎄시봉의 김세환, 남진이 출연해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를 꾸미기도 했는데요,
  • 이튿날에는 서울특별시 무형문화재 제10호로 지정되어있는 바위절마을 호상놀이, 그리고 선사문화축제의 자랑인 원시대탐험 거리퍼레이드가 진행됐습니다.
  • 원시대탐험 거리퍼레이드는 천호공원에서 암사동 유적까지 이어지는 1.8KM의 도로를 따라, 매년 맘모스와 시조새 등 선사시대 동물들과 1600여명의 주민들이 함께 행진하는 진풍경을 선사하고 있는데요,
  • 올해는 암사역 주변에 ‘선사 카니발 존‘을 조성해 더욱 신나고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감상할 수 있었습니다.
  • 퍼레이드가 아쉬운 참가자와 관람객을 위해 주무대에서는 DJ KOO와 함께하는 열정적인 선사가족 춤파티가 마련됐습니다.
  • 축제 마지막 날에는 남북평화의 분위기에 맞춘 평양민속예술단의 공연과 청소년 동아리 경연대회가 진행됐습니다.
  • 이제 3일간의 축제를 마무리할 시간.
  • 폐막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아이돌그룹 스트레이 키즈, 가수 김연자, 그리고 임창정이 폐막공연에 출연해 즐거운 무대를 선사했으며, 이어진 불꽃놀이와 함께 제23회 강동선사문화축제는 화려한 막을 내렸습니다.
  • 강동선사문화축제에서는 주무대에서 진행된 공연 외에도 유적지 내에서 다양한 체험부스가 운영됐는데요,
  • 뿐만 아니라 체험마을 내에서 운영 중인 선사 고고학체험스쿨은 가족 단위 관람객에게 특히 인기가 많아, 그 현장을 직접 찾아가봤습니다.
  • 저는 지금 선사 고고학체험스쿨이 진행되고 있는 현장에 나와있습니다. 선사 고고학체험스쿨은 선사인들이 생활했던 양식을 체험해볼 수 있도록 만들어놓은 곳인데요, 선사 어로체험, 선사 불피우기체험, 빗살무늬토기 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.
  • 강동선사문화축제는 세계축제협회에서 주최하는 피너클 어워드를 5년 연속으로 수상할 만큼, ‘선사시대’를 테마로 한 축제의 정체성을 인정받고 있습니다.
  • 뿐만 아니라 주민들이 직접 축제의 기획과 운영에 참여해, 강동선사문화축제는 진정한 주민들의 축제로 손꼽히고 있습니다.
  • 선사 빛거리에 설치된 다양한 형태의 LED 등도 주민들이 이번 축제를 위해 몇 달 동안 손수 만들었다고 하는데요,
  • 주민이 직접 기획하고 만드는 강동선사문화축제에서는 언제나 그랬듯 우리 모두가 주인공이었습니다.
  • 지금까지 서울 암사동유적에서 강동뉴스 이유설입니다.
만족도
  • 페이지 내용에 만족하셨습니까? 이 의견은 만족도 확인에만 사용됩니다.
[페이지 만족도] 평가하기
한줄 의견달기
[한줄 의견달기] 의견달기
  • 관리부서 : 홍보과 뉴미디어팀
  • 문의 : 02-3425-5440
  • 수정일: